백승호, 508일 만에 스페인 1군 무대 데뷔…한국 선수 6번째

20층

2019-01-11 09:10:28

조회 : 12372 좋아요갯수3 나빠요갯수0 신고하기신고하기

이 작성자의 글 더보기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백승호(22, 지로나)가 기다림 끝에 스페인 1군 무대 데뷔전을 치렀다.

백승호는 10일(한국시간) 스페인 지로나의 에스타디 몬틸리비에서 열린 2018/2019 스페인 코파 델레이(국왕컵)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16강 1차전에 선발 출전했다.

지난 2017년 여름 지로나 유니폼을 입은 백승호는 데뷔 이후 줄곧 2군에서 뛰었다. 508일 만에 1군 무대를 밟은 백승호는 총 67분을 소화하며 감격스러운 데뷔전을 치렀다. 지로나는 1-1로 무승부를 거뒀다.

그는 경기 후 SNS를 통해 "잊을 수 없는 날이다. 공식 경기에 데뷔해 기쁘다. 계속 겸손하게 하겠다"고 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백승호는 이천수, 이호진, 박주영, 김영규, 이강인에 이어 여섯 번째로 스페인 1군 무대에 데뷔한 한국 선수가 됐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백승호 인스타그램
좋아요 싫어요
본 서비스는 컴퍼스 (www.compass.co.kr) 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입니다.
20층님의 다른글
백승호, 508일 만에 스페인 1군 무대 데..[0]
흥국생명 vs 도로공사'ㆍ'GS vs KGC' 수..[3]
FC바르셀로나 단장 "뎀벨레, 떠나지 않을..[3]
'성폭행 의혹' 호날두, 또 다른 추가 피..[3]
러시아 로스토프, ‘행운의 양탄자’ 유니..[2]
자유게시판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