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e스포츠도 스포츠일까?

컴퍼스

2016-08-19 17:35:00

조회 : 2037 좋아요갯수0 나빠요갯수0 신고하기신고하기

이 작성자의 글 더보기


0819_01.jpg

 

 

0819_02.jpg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e스포츠도 스포츠일까?

 

좋아하는 스포츠를 관람하면서 동시에 베팅까지해서 승리하는 것은 상당히 짜릿한 일이다. 아무래도 돈이 걸리면 응원하는 사람 입장에서도 더욱 적극적으로 응원할 수 있기 마련이다. 나아가 스포츠 마니아라면 어렴풋이 경기의 흐름을 추상적으로 생각하는 것 보다 확실히 자신의 신념에 따라 돈을 걸고 승부의 향방을 예측하는 것은 훨씬 더 경기에 몰입하게 해준다.

 

하지만 국내 유일의 합법 스포츠 베팅인 스포츠 토토는 축구,야구,농구,배구,골프,씨름 총 3개의 종목에 대해서 게임을 제공한다. 자연히 그 외의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은 합법적으로는 베팅을 이용하기가 어려운 실정이다. 2000뇬 대 초반부터 급격히 인기를 얻어 지금은 당당히 문화콘텐츠의 하나로 자리잡은 e스포츠 역시 사정은 마찬가지이다.

 

e-스포츠란 일렉트로닉 스포츠의 약어로, 컴퓨터 또는 비디오 게임을 통해서 경쟁하는 스포츠다. 육체적인 능력보다는 정신적인 능력을 중요하기 때문에 바둑이나 장기와 같이 멘탈스포츠의 한 갈래로 분류되기도 한다.

 

우리나라에서는 스타크래프트가 세계적으로 큰 흥행을 하던 시기 게임 전문 방송사에서 리그를 개최하고 이를 방송하면서 빠르게 시장이 형성되고 발전했다. 세계적으로 게임이 아직 스포츠로 대접받지 않는 시기에 성공한 모델을 세계에 보여줬기에 우리나라가 e스포츠의 종주국이라고 평가받을 정도다. 이 시점 이후로 게임을 즐기는 방법이 플레이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라 보면서도 즐길 수 있다는 것으로 패러다임이 크게 전환되었다.

 

이미 e스포츠는 서브컬처의 수준을 넘어선 지 오래다. e스포츠의 다양한 종목 중 대표적이라고 할 수 있는 '리그 오브 레전드'의 경우 2014 롤 챔스 스프링의 시청률이 1.23%로 집계된 반면 2014-15시즌 남자 프로배구의 시청률은 1.03%로 서로 유사한 시청률을 보여줬다. 비록 시청률이 해당 종목의 인기를 전부 나타낸다고 할 순 없지만 어느 정도 충분한 팬덤이 확보됐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이만한 팬들이 확보된 e스포츠에서 자연히 베팅을 하고 싶은 사람들은 불법이나 사설로 빠지기 마련이다. 합법적으로는 e스포츠로 베팅을 할 수 없기 때문이다. 때문에 스포츠 토토가 가지고 한계점인 규제의 완화가 필요하다. 음지에서 일어나는 e스포츠 베팅을 양지로 끌어낸다면 불법이나 사설을 근절할 수는 없을 지라도 시장규모를 상당 부분 축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다.

 

 

토토가이드 칼럼 보러가기 P. 116

 

본 서비스는 컴퍼스 (www.compass.co.kr) 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입니다.
컴퍼스님의 다른글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SNS로 퍼져나가..[0]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인터넷 사기 도..[0]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카지노에서 돈..[0]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스포츠베팅에서..[0]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e스포츠도 스포..[0]
컴퍼스매거진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