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미국 스포츠 베팅 시장의 미래

세명두명한명

2016-06-17 12:03:10

조회 : 1540 좋아요갯수0 나빠요갯수0 신고하기신고하기

이 작성자의 글 더보기


0617.jpg

 

 

0617_01.jpg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미국 스포츠 베팅 시장의 미래

 

 

미국은 스포츠 산업의 메카이자, 전 세계 스포츠 시장의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하지만 공교롭게도 스포츠 선진국인 유럽국가들과는 달리 미국은 원칙적으로 스포츠 베팅을 불법으로 취급하고 있으며, 그 제한 또한 매우 엄격하다.

그럼에도 스포츠 베팅이 허용되는 곳이 있다. 미국은 주마다 법이 다르게 적용되기 때문이다. 스포츠 베팅이 합법화 된 주는 도박의 도시로 널리 알려진 라스베이거스가 위치한 네바다 주외 델라웨어 주, 몬태나 주, 그리고 오리건 주 이렇게 4개 주밖에 없다. 이중에서도 미국 풋볼리그에 베팅이 허용된 곳은 네바다 주뿐이다.

 

하지만 도박의 메카인 라스베이거스에서조차 불법인 스포츠 베팅이 있다. 바로 아마추어 스포츠를 대상으로 한 베팅이다. 따라서 올림픽 같은 대회에 베팅할 수 없다는 소리다. 미국내에서 모든 스포츠를 대상으로 베팅을 합법화하자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같은 선수가 뛰는 북미프로아이스하키리그와 올림픽의 차이가 무엇이냐고 묻기도한다. 물론 올림픽 경기를 대상으로 베팅을 한다는 것은 올림픽의 스포츠 정신에 어긋난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부분 합법화인 우리나라를 포함한 많은 합법 스포츠 베팅에서 올림픽을 대상으로 하는 것도 사실이다.

 

아마도 미국이 전면적으로 스포츠 베팅을 합법화하지 안호는 가장 큰 이유는 지나치게 큰 시장규모로 인해 승부조작의 우랴ㅕ가 크기 때문이다. 실제로 1919냔 미국프로야구 월드시리즈에서 일어난 승부조작사건인 '블랙삭스 스캔들'로 해당 구단은 회복하기 어려우ㅠㄴ 타격을 입은 바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 내에서 스포츠 베팅을 합법화하자는 목소리가 커지는 것도 사실이다. 미국프로농구의 아담실버 총재가 미국 내 스포츠베팅 합법화에 대해 <뉴욕타임즈>를 통해 이렇게 밝혔다. "미국 정부는 연방법을 개정해 엄격한 법적 관리와 기술적인 안전방안을 바탕으로 프로스포츠 경기에 대한 베팅 합법화를 허용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실버 총재는 이어 "미국 내에서 프로스포츠와 아마스포츠를 보호하기 위한법이 제정된 지는 어느덧 22년이 지났다"며 시대는 그동안 많이 변했고, 불법적인 스포츠베팅이 암암일에 진행되고 있다. 이렇게 될 바에는 차라리 음지에서 진행되는 스포츠베팅을 합법화 시키는게 낫다"고 덧붙였다.

 

미국의 스포츠 베팅시장이 앞으로 어떻게 움직일지는 아무도 모른다. 하지만 미국이 우리나라의 스포츠토토처럼 정부에서 인정한 합법업체에서 베팅을 주도하는 부분 합법활을 하거나, 혹은 유럽처럼 전면적인 스포츠베팅 합법화를 꾀한다면 세계 스포츠 베팅 시장의 지도가 변할 것이라 생각한다.

 

 

 토토가이드 칼럼 보러가기 p. 112

본 서비스는 컴퍼스 (www.compass.co.kr) 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입니다.
세명두명한명님의 다른글
문채은의 독이 든 사과 - 미국 스포츠 베..[0]
컴퍼스매거진 인기글